• QUICK ICONS

    라인

    • 공지사항
    • 상품문의
    • 포토후기
    • 텍스트후기
    • 배송조회
    • 장바구니
    • 관심상품
    • 등급안내

    추천 검색어

    CLOSE
  • 카카오톡 오픈채팅
  • 리셀러가입신청
  • QUICK ICONS

    라인

    • 포토리뷰
    • 텍스트리뷰
    • 19놀이터
    • 배송조회
    • 관심상품
    • 등급안내
    CS CENTER
    1688.6469
    월~금 AM 10:00~PM 18:00

    주말, 공휴일 휴무

    BANK INFO
    예금주 : 두리컴
    기업은행 01092587908

    섹스 후기

    고딩때 여자 변태 선생 만난 썰

    뷰* | 2024-03-14 | 조회 71
    • 첨부파일


    고등학교 때 여자 변태 선생 3인방이 있었음.


    첫번째 선생.

    일본어 선생이었는데 내가 독일어반이었음.

    독일어선생이 따른 학교 부임 났는데 독일어 선생이 없어서 우리 학교로 출장(?)와서 수업하는 상황이었는데

    하루는 독일어 선생이 개인적인 용무로 학교에 오질 못 해서 대타로 문제의 일본어 선생이 들어왔다.

    일본어 선생의 첫마디가

    "여러분들 평소에 일본어 접해본 적 없죠?"

    하니까 애들이 네 이랬는데그 선생이 아닐텐데 나도 종종 접하는데 하면서 av배우 이름을 대더라. 

    내가 고딩때인 2004년 당시에 av하면 소라 아오이 였다.

    그러더니 이 사람 동영상 보면 많이 접할 텐데 하더니 이 반엔 이런거 없냐면서 컴퓨터를 건드리더라.

    물론 우리반 컴퓨터에는 야동이 없었다.

    매우 아쉽다는 표정을 짓던 일본어 선생은 이 반 컴퓨터엔 없네요.

    하지만 저한텐 재밋는게 있죠 하더니CD를 꺼내서 컴퓨터에 넣어서 영상을 틀어주더라.

    물론 영상은 소라 아오이 출연물이고.거기서 어떤 남자랑 소라 아오이랑 대화를 일일이 다 해석해주는데

    니네가 상상하는 그런 장면에서 스톱시키고 남자가 했던 말 칠판에 적어주는데꼴려서 책상이 들석들석 거렸다.

    그 수업 이후로 더이상 일본어 선생이 안 들어와서 아쉬었음.

    두번째 선생.

    이 선생은 음악 선생이다. 

    어떻게 생겼나면 나경원이 D컵이라 보면 됨. 존나 꼴릿한 미시 선생인데.

    우리 반에 키가 154cm인 개 호빗족 한마리가 있었는데 이놈이 키 커야 겠다고 맨날 우유를 마셧다.

    하루는 음악시간에 우유를 마시다가 바지에 흘렸는데 아무래도 이놈이 키가 작다보니 맨 앞자리에 앉았는데 선생이 그걸 봤다.

    그 선생이 금마한테 다가와서 걸레로 닦아주는데 그 놈이 운이 좋았던건지 

    하필이면 흘린 부위가 니네가 꼴릿할 때 서는 그 자리.

    거기에 묻은 우유를 선생이 직접 닦아 줬다.

    그러면서 그 선생이 왜 우유 마시냐니까 키가 작아서 키 커지고 싶어서 마신다 이랬는데

    키 크는 거보다 그게 큰게 더 좋은거 아니냐고 하면서 나도 우유 나오는데 이러더라.

    다들 당황하고 있을 때 니네도 마시고 싶으면 개인적으로 찾아와라 직접 줄께 이랬는데.

    들리는 소문으로는 그 선생한테 몇명 찾아갔었다고 들었다.(나도 갔는데 못 마셨다. ㅠㅠㅠ) 

    아무튼 음악선생이 닦아주는데 옷 안에까지 다 젖었는지라. 

    안 되겠다. 옷 좀 벗어봐라 하면서 팬티까지 내릴려고 하더라.(호빗족은 울면서 팬티는 붙잡았지만 개 꼴려있었다 ㅋㅋㅋㅋ) 

    아쉽게도 니네가 원하던 그런 상황은 안 벌어졌다만.

    나중에 내가 개인적으로 찾아갔을 때 가슴 한번 만지게 해주더라. 

    존나 기분좋았음. 의젖이 아니랑께.D컵 여자 가슴 만진건 자랑.

    그 이상은 못 해본건 안 자랑 

    세번째 선생은 위에 두 선생만큼 임팩트가 큰건 아닌데.

    아무래도 남고의 특성상인지 우리만 그랬는지 모르겠는데 젊고 예쁜 선생들 있으면 

    그 선생들 대상으로 야설을 쓰는게 유행이었다.

    결혼한지 이제 한달차 되던 국어교사였는는데.

    하루는 우리 반애가 이선생을 대상으로 야설을 쓰고 있었다. 

    그것도 수업시간에.

    선생이 수업하다가 그녀석이 뭔가 이상한거 같아서 봤더니 야설.

    물론 뺏김.

    반 애들 전원이 그거 보면서 저새끼 좆됐다. 

    하고 있는데선생 얼굴이 붉어지더니 교탁으로 돌아가더라. 

    그리고는 뭔가 계속 썻다.

    거의 40분을 그러더니 그놈이 쓴 야설을 돌려주더라. 

    그리곤 나갔다.

    역시 국어선생은 뭔가 달라서 그런지.

    소라넷 성님의 신춘문예보다 더 쩔었다. 

    아다새1끼들이던 우리에게 야설이란 이런 것이다 란걸 안겨주시고(심지어는 삽화까지)

    다 같이 쉬는 시간에 그거 복사해서 딸쳤다. 

     
  • 작성자명 :
  • 비밀번호 :
  • 댓글내용 :
     
    1 2 3 4 5 6 7 8 9 10
  • 카카오 로그인 서비스 불가

    카카오의 정책 변경으로 성인컨텐츠의
    소셜로그인 서비스가 중단
    되었습니다.
    최초 소셜로그인 회원가입 시 입력하신
    아이디를 이용하여 로그인이 가능합니다.
    비밀번호는 휴대폰번호('-' 제외)로 설정
    되어 있으니 일반 로그인을 하시거나
    비밀번호 찾기를 통해서 비밀번호 변경 후
    이용하시기 바랍니다.
    감사합니다.